르’ 피아노 – 여름비

하염없이 내리는 여름 비를 창가에서 보고 있으면 하염없이 생각에 잠긴다. 그녀를 마음껏 떠올리며 기억을 곱씹을 수 있기 적합한 무드라는 핑계로 또 생각하고 또 생각한다. 비가 오니까, 비 때문에 지금은 잠시 그녀와 떨어져있다고 위안도 해본다. 이 비가 그치고 나면 만날 수 있는 그날을 기다리며…

About tbekorea

답글 남기기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.